검색

충북교육청, 산업재해 예방 위해 현장 지원 강화한다

2024년 산업재해 예방 및 안전보건 관리 시행계획 수립‧시행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신강 기자
기사입력 2024-04-03


▲ 충청북도 교육청


[드림지원센터미디어=신강 기자] 충청북도교육청은 3일 '2024년 산업재해 예방 및 안전보건 관리 시행계획'을 수립‧시행했다고 밝혔다.

앞서 2024년 3월 1일자 조직개편을 통해 산업재해예방지원센터를 개설한 충북교육청은 2024년 각급 기관(학교)의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현장 업무 부담을 대폭 완화하고 지원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2024년 산업재해 예방 및 안전보건 관리 시행계획은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 조성, 지속가능한 공감동행 교육을 목표로 크게 네 가지(▲산업재해 원인분석 및 재발방지 대책 ▲안전보건관리체제 확립 ▲근로자 안전․보건 관리 ▲산업재해 예방활동 추진) 분야에서 총 17개의 세부추진과제를 수행한다.

특히, 기존에 산업재해 발생 시 각급 기관(학교)에서 작성‧제출했던 산업재해조사표를 도교육청 산업재해예방지원센터에서 직접 재해 발생 조사 후 산업재해조사표를 작성해 고용노동부로 제출하고, 각급 기관(학교)에서 정기적으로 실시해야 하는 위험성평가와 근골격계부담작업 유해요인조사를 외부기관 용역과 도교육청 자체 컨설팅을 병행하여 각급 기관(학교)과 공동 실시한다.

또한, 근로자들의 근골격계질환 예방과 건강관리를 위해 물리치료사와 산업보건의가 직접 희망기관을 방문하는 건강지킴이와 건강상담을 확대하고, 각급 기관(학교)의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컨설팅을 운영하여 수요자 중심 현장 지원을 강화한다.

배상근 노사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산업재해가 없는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현장 지원을 강화하고 안전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드림지원센터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드림지원센터미디어 . All rights reserved.